로고

통영시 ‘제1회 추도 섬 영화제’ 개최

‘시와 섬’을 주제로 단편영화 제작 및 상영

육상효 감독, 김해숙·신민아 주연의 ‘3일의 휴가’ 외 다양한 장단편 상영

‘선셋 다이닝’, ‘이바구 트레킹’ 등 다채로운 부대행사 함께 진행

최희정기자 | 기사입력 2024/03/28 [15:02]

통영시 ‘제1회 추도 섬 영화제’ 개최

‘시와 섬’을 주제로 단편영화 제작 및 상영

육상효 감독, 김해숙·신민아 주연의 ‘3일의 휴가’ 외 다양한 장단편 상영

‘선셋 다이닝’, ‘이바구 트레킹’ 등 다채로운 부대행사 함께 진행

최희정기자 | 입력 : 2024/03/28 [15:02]

제1회 추도 섬 영화제’가 오는 5월 17일부터 19일까지 통영시 추도 야외극장 및 추도 일원에서 개최된다.

 

 제1회 추도 섬 영화제’ 포스터


이번 제1회 추도 섬 영화제에서는 복효근 시인의 ‘섬의 동사형’이라는 시와 추도의 절경을 담은 단편영화 제작 레지던스 프로그램을 통해 제작된 단편영화 3편을 포함해 육상효 감독, 김해숙·신민아 주연의 ‘3일의 휴가’, 2023 국제해양영화제 개막작인 ‘나의 돌로레스 이야기’ 등 바다와 섬의 정서를 담은 다양한 작품을 상영할 예정이다.

‘시와 섬’이라는 주제 아래 진행되는 이번 영화제는 감독, 배우와 함께하는 GV(관객과 만남)뿐만 아니라 푸드스타일리스트 한수련과 추도 주민들이 함께 차려내는 ‘선셋 다이닝’, 트래킹으로 유명한 추도의 등산로를 함께 일주하는 ‘이바구 트래킹’ 등 추도만의 매력을 느낄 수 있는 다채로운 부대행사도 함께 진행된다.

통영시가 주관하는 본 행사는 ‘살고 싶은 섬 가꾸기 사업’의 일환으로 섬마을 주민들의 문화복지 향상 및 지역 문화콘텐츠 개발을 통한 관광객 유치를 위해 기획됐다.

수령이 500년이나 돼 천연기념물 제345호로 지정된 후박나무, 동백나무가 어우러진 쉼터와 병풍바위 등 기암석이 아름다운 추도에서 진행되는 이번 영화제에 관한 자세한 사항은 추도 섬 영화제 인스타그램(@island_film_festival)에서 확인할 수 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