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고

[대전시] 유성구 학하동에서 올해 첫 모내기

최희정기자 | 기사입력 2024/05/06 [13:49]

[대전시] 유성구 학하동에서 올해 첫 모내기

최희정기자 | 입력 : 2024/05/06 [13:49]

 

대전 유성구 학하동에서 3일 올해 첫 모내기가 진행됐다.

 

대전시 농업기술센터(소장 이효숙)에 따르면 첫 모내기의 주인공은 박노창 농가로 약 17ha 규모의 농지에서 조생종부터 중만생종 벼까지 재배하는 농업인이다.

 

모내기 품종은 밥맛이 좋기로 유명한‘진광’으로 올해 추석 때 햅쌀용 쌀로 출하될 예정이다.

 

‘진광’ 벼는 조생종으로 밥맛이 좋을 뿐 아니라 추석 전인 8월 말이면 수확할 수 있어 농가소득 증대는 물론 노동력 분산에도 도움이 되는 등 많은 장점이 있다.

 

대전시 농업기술센터 관계자는 “대전지역의 모내기는 5월 20일 전후로 본격적으로 시작될 예정이며, 쌀 산업 경쟁력 강화를 위해 친환경 농업 기반 구축 및 드론을 활용한 병해충 방제 기술 등을 보급하고, 현장점검 및 기술 지도를 통해 농가소득에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